상품상세 정보

뒤로가기

양창근 정규2집
WAVE
CD음반

양창근,양창근정규2집,양창근2집,Wave,양창근Wave,인디뮤직,인디음악,인디밴드,양창근음반,양창근앨범,양창근CD,인디뮤지션,

상품 정보
판매가 17000
할인판매가 17,000 won
할인금액 총 할인금액 원
(모바일할인금액 원)
적립금

(%)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300 원 2%

카드 결제시 적립금 200 원 1%

실시간 계좌이체시 적립금 200 원 1%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0 원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200 원 1%

예치금 결제시 적립금 0 원 %

에스크로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케이페이 결제시 적립금 0 원 %

페이나우 결제시 적립금 0 원 %

페이코 결제시 적립금 0 원 %

카카오페이 결제시 적립금 0 원 %

제휴적립금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 won (50,000 won 이상 구매 시 무료)
상품 추가설명 번역정보
배송
수량 up down  

추가구성상품

  • 'WAVE' T-shirt 티셔츠
    양창근

    40,000 won

    옵션 정보
    SIZE
  • 'WAVE' 쉬폰 패브릭 포스터
    양창근

    50,000 won

    옵션 정보
    상품선택
상품 목록
상품 정보 가격 삭제
총상품금액(수량) 0
구매하기
구매하기



WAVE


양창근 정규2집









INDIE / ROCK

-


 


Artist 양창근 | CD음반 (디지팩) | 143x126mm


 

 


앨범 소개


일렁이며 벅차오르는. 양창근의 두 번째 앨범 [WAVE]


자유분방한 동시에 고요한 가요


물결을 떠올려본다. 때로는 부서지며 빠르게 퍼져나간다. 때로는 잔잔하게 사방으로 흩어진다. 전체적인 형태는 비슷하더라도 단 한번 같은 모습을 보여주질 않는다. 때마다 다르게 바스러진다. 이어지기도 헤어지기도 한다. 매사에 어찌할 바가 없다. 어찌할 바가 없다는 점에서, 물결을 떠올리는 일은 슬프기도 기쁘기도 하다. 창근은 자신이 새 앨범에 관해 쓴 글에서 '사랑하던 존재와의 만남과 떠남, 그리고 돌아봄에서 요동치는 여러 감정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냈다고 썼다. 개별자에게, 시간은 저마다 다르게 흐른다. 사랑과 존재는 단 한 번도 동일하게 반복되지 않는다. 물결은 사랑과 존재, 시간에 대한 절묘한 은유다.


양창근은 2009년 EP [겨울비]를 발표하며 데뷔한 싱어송라이터다. EP 발표를 전후로, 창근은 살롱 바다비를 중심으로 활동했다.


바다비는 2004년 문을 열어 2015년 영업을 종료한 라이브클럽이다, 라고 흔히 소개되곤 한다. 굳이 '흔히 소개되곤 한다'라는 식의 사족을 붙인 까닭은 바다비가 단순히 '라이브클럽'이라고만 표현하기에는 너무 다양한, 보편적인 형태의 인디팝부터 형체를 알아보기 어려운 실험적인 음악과 퍼포먼스, 때로는 문학과 영상 등의 영역까지도 무대에 올리던 공간인 탓이다. (그것을 우리는 다원예술이라 불러도 이상하지 않을 것이다. 단, 다원예술임을 의식하지 않은 채 이루어지는 다원예술로서.)


창근은 바다비의 가장 아름다웠던 시절을 함께 보낸 아티스트다. 그중에서도 가장 순박하고 결이 고운 포크송을 연주하던 이다. 2009년의 EP부터 2014년 첫 번째 정규앨범 [오래된 마음]까지, 창근은 포크송에 집중했다. 창근의 문법은 대개 심플했다. 포크기타로 아르페지오나 잔잔한 스트로크를 연주한다. 여린 노래와 노랫말을 얹는다. 다른 요소를 활용하기보다는 이 둘의 조화 또는 어긋남에 귀를 집중시킨다. 창근은 특히 오가는 사람들이 삶 속에서 느끼는 보편적인 감정을 잘 건드리는 노랫말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를테면 [오래된 마음]에 실린 '5AM' 같은 노래들. “새벽 다섯 시 무렵에 비내리는 거리를 보며 담배 한개비 피우다가 지나간 사람을 생각한다.” “지금 다른 사람과 사랑을 하고 있다 들었다. 나도 다른 사람을 만나서 사랑을 꿈꾼다. 행복을 꿈꾼다. 행복하길 바란다.”


행복하길 바라던 창근은 그러나 여기에만 머물지 않으려 했던 것으로 보인다. 주로 어울리던 이들은 보다 거칠거나 실험적인 사운드를 연주하던 이들이었다. 스스로도 록 음악에 대한 애정을 종종 피력한 바 있다. 남아있는 기록을 찾긴 어려우나 록큰롤과 포스트록을 결합한 스타일의 밴드 마법사들을 잠시 결성해 활동한 적도 있다. 한편 오디오 플랫폼 랏도의 밴드뮤직(현재 명칭 '랏밴뮤')를 통해 DJ로 활동하면서는 한국의 옛 CM송이나 동요, 80~90년대의 키치한 댄스음악들을 주로 틀며 그간 알려지지 않았던 자신의 취향들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 시기를 전후로 발매된 EP [Rainy Season]는 창근이 '음악적으로 확장하고자 함'을 알리는 작은 신호탄이 되었다. 그리고 도래한 두 번째 앨범.


새 앨범을 들으며 가장 먼저 느낀 감정은 반가움, 다음은 정겨움이었다. 반가움은 아마, 어느덧 10년 차가 넘은 인디 뮤지션이 준비한 신보에 기존과 다른 새로움이, 그리고 새로운 옷을 입었을 때 자연스레 발산되는 기쁨의 감정이 음반 곳곳에 묻어 있었기 때문에. 그리고 정겨움은 아마, 그럼에도 창근과 창근의 매력이 어디 가질 않은 탓에. 앞서 바다비를 포함한 창근의 음악가로서의 삶을 길게 읊은 것은 창근의 새 앨범이 일종의 '총집편'처럼 느껴졌기 때문이다. 이 앨범에는 창근이 그간 살아오면서 만들어온 노래들, 좋아해 온 음악들, 느껴온 감정들이 총체적으로 응축되어있다.


총집편이지만 방만하지 않다. 오히려 경제적이다. 창근은 새 앨범에 관한 글에서 “기타팝, 모던록, 포크록, 신스팝, 포스트록 등의 다양한 스타일과 사운드"를 담아냈다고 적고 있다. 하지만 글로만 접했을 때의 예상과는 다르게 그러한 요소들은 이 앨범에서 '재료'로서만 활용되고 있다. 오히려 본질적으로 이 앨범은 '팝'이자 '가요'에 가깝다. '재료'들은 잘 다듬어져 이야기를 효과적으로 풀어내기 위한 도구들로서 기능하며, 전체적으로는 정갈하고 듣기 좋은 음악으로 수렴한다. 누구나 좋아할 수 있는 노래와 노랫말, 이는 처음부터 지금까지 창근이 가진 매력의 가장 큰 요체였다. [WAVE]는 자유분방한 동시에 고요하다.


총 여덟 곡이 수록되었다. 연주에 중점을 둔 세 곡이 각각 인트로와 아웃트로, 중간의 브릿지를 담당한다. 노래에 중점을 둔 다섯 곡은 가요다. 사랑에 대한 다양한 감정을 “난 긴긴밤을 노래하고 있어. 난 긴긴밤을 걸어 네게 가고 있어.” “비바람이 몰아치는 날 그 속에서 나와 춤춰줘" 같은 노랫말에 실었다. 선명하고 따라부르기 좋은 훅이 존재한다. 이 여덟 곡이 모여 느슨한 공동체를 이룬다. 물결의 이미지를 상상하면서 듣는다면 또 다른 감정으로 다가올 것이다.


전에 없이 많은 이들이 참여한 앨범이다. 프로듀서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실리카겔, 놀이도감의 김춘추가 앨범의 전체적인 상을 그리는데 기여했다. 주목받고 있는 아티스트인 사뮈, 유지몽이 편곡을 도왔다. 연주와 기술적인 부분을 도운 이들도 많다. 양창근의 이름으로 발표되지만 한편으론 공동의 결과물이기도 하다. [WAVE]가 창근의 지난 작업과 가장 달라진 점이 무엇일까. 나는 '함께 있다'는 것이라고 쓰고 싶다. 마치 물결이 어찌할 수 없이 서로가 뒤엉키듯, [WAVE]에서 창근은 친구, 동료들과 함께 있다. 2021년, 데뷔 12년차 중견 인디 뮤지션 양창근의 2020년대는 '함께'로부터 시작된다.


글/ 단편선(음악가, 프로듀서)


[CREDIT]









Track List



1. Big Wave

2. 밤워크

3. 원한다면

4. 팡파르

5. 시네마

6. 알러뷰

7. 우주대폭발

8. The Sea








Credits-


Executive Producer 양창근

Produced by 양창근

Co-Produced by 김춘추


Composed & Written by 양창근

Arranged by 양창근 (Track 1-8), 김춘추 (Track 2), 유지영 (Track 7), 사뮈 (Track 8)


Performed

Vocal by 양창근 (Track 1-4, 6-8)

Drums by 최준우 (Track 1-3, 6, 8), 박영목 (Track 4), 유지영 (Track 7)

Guitar by 양창근 (Track 1-4, 6-8), 사뮈 (Track 8)

Bass by 양창근 (Track 1-4, 6-8), 유지영 (Track 7)

Keyboard by 양창근 (Track 1, 2, 5, 6, 8), 유지영 (Track 7)

Synthesizer by 양창근 (Track 3, 6, 7), 유지영 (Track 7)

Trumpet by 양창근 (Track 4)

Trombone by 장민우(blackbag) (Track 8)


Recorded

Drums (Track 1-4, 6, 8), Bass (Track 1-4, 6, 8), Guitar (Track 1, 4, 6) by 김춘추 at ormd.studio

Vocal (Track 1-4, 6-8), Guitar (Track 2-4, 7, 8), Brass (Track 4, 8) by 양창근 at yachtroom


Mixed by 배상언 @slvrtwn (Track 1-3, 8), 노거현 @studio_voyager (Track 4, 6), 양창근 @yachtroom (Track 5), Naivesign @naivesign (Track 7)


Mastered by 신재민 at Philo's Planet Studio


Photography by 최요한

Designed by 최다운


“밤워크” flim by swim @swim_seoul



발매사 (주)미러볼뮤직

기획사 YACHT MUSIC













{ ※공상온도 기본 안내 }


————————————————————————————————————————————————————


엽서 또는 2,500원 이하의 소형상품만 단일 주문시 포장은 얇은 포장으로 배송되며,

공상온도측에서 손상방지를 위해 두꺼운 용지를 함께 동봉하여 포장하오나,

배송 중 손상의 가능성이 있습니다. 이 경우의 환불 또는 교환은 어렵습니다.


상품의 색상이나 질감등은 모니터해상도 또는 사진기술에 따라 실제 상품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3,000원 입니다. (도서,산간,제주 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5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단, 부피가 큰 상품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상품 페이지에 별도기재됩니다.)


본 상품의 입금 확인 후 평균 배송일은 엽업일 기준 4~7일입니다.


독립출판물 및 상품의 특성상 소량으로 입고되기 때문에,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주문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


환불 및 반품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배송 받으신지 일주일 이내에 전화나 이메일로 신청해주세요.


독립출판물 및 상품의 특성상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고객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고해주세요


————————————————————————————————————————————————————


상품 상세 정보
상품명 양창근 정규2집
WAVE
CD음반
판매가 17,000 won
적립금

무통장 입금 결제300원

신용카드 결제200원

실시간 계좌 이체200원

휴대폰 결제200원

상품코드 P0000CRM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 won (50,000 won 이상 구매 시 무료)
결제수단 카드 결제, 무통장 입금, 휴대폰 결제, 적립금, 실시간 계좌이체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결제 안내

배송 안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 won
  • 배송 기간 : 3일 ~ 7일
  • 배송 안내 : - 엽서 또는 2,500 이하의 소형상품만 단일 주문시 포장은 얇은 포장으로 배송되며, 공상온도측에서 손상방지를 위해 두꺼운 용지를 함께 동봉하여 포장하오나, 배송  손상의 가능성이 있습니다. 경우의 환불 또는 교환은 어렵습니다.


    - 상품의 색상이나 질감등은 모니터해상도 또는 사진기술에 따라 실제 상품과 차이가   있습니다.


    -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3,000 입니다. (도서,산간,제주 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있습니다)  50,000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 부피가  상품은 배송비가 추가될  있습니다.  경우 상품 페이지에 별도기재됩니다.)


    - 본 상품의 입금 확인  평균 배송일은 엽업일 기준 4~7일입니다.


    - 독립출판물  상품의 특성상 소량으로 입고되기 때문에, 2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주문이 취소될  있습니다.


    -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안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환불  반품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 이내 입니다.

   배송 받으신지 일주일 이내에 전화나 이메일 또는 게시판 과 카카오톡을 이용해 신청해주세요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독립출판물  상품의 특성상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교환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반품이 불가능할  있사오니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참고해주세요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환불 안내

환불시 반품 확인여부를 확인한 후 3영업일 이내에 결제 금액을 환불해 드립니다.
신용카드로 결제하신 경우는 신용카드 승인을 취소하여 결제 대금이 청구되지 않게 합니다.
(단, 신용카드 결제일자에 맞추어 대금이 청구 될수 있으면 이경우 익월 신용카드 대금청구시 카드사에서 환급처리
됩니다.)

서비스문의 안내

상품사용후기

상품후기쓰기 모두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 Q&A

상품문의하기 모두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판매자 정보